경북

김천소방서, 부항대교 실종자 발견

URL복사

 

뉴스포인트 임태균 기자 | 김천소방서는 지난 6월 16일 18시 12분경 부항대교에서 실종된 실종자를 수색에 총력을 기울인 끝에 7월 29일 오전 11시 15분경 인양했다고 밝혔다.


7월 29일 오전 10시 05분경 부항대교 순찰 중인 부항남성의용소방대 박웅제, 김정진 대원에 의해 부항대교 밑 수면에 있는 실종자를 발견하였으며, 구명보트 및 각종 장비를 투입해 실종자를 인양 완료하여 구급대 의료지도 후 경찰에게 인계했다.


앞서 김천소방서에서는 구조보트, 수중드론, 수중 영상카메라 등 장비 18대를 투입시켜 수색을 진행하였으며, 김천 구조대, 소방본부 특수구조단, 신속대응팀, 부항남성의용소방대원을 동원하는 등 실종자 수색에 총력을 기울여왔다.


박경욱 김천소방서장은 “이번 수색작업에 많은 유관기관 및 의용소방대원들의 적극적인 수색 동참에 실종자를 발견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각종 재난현장에서 신속한 구조 활동으로 시민들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