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산 남구, 위기청소년에 경찰체험 교육

URL복사

청소년안전망 사례관리대상자에 직업체험·학교폭력 예방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

 

뉴스포인트 임태균 기자 | 울산 남구는 지난 29일 울산 옥동지구대 경찰학교에서 청소년안전망 사례관리 대상자 6명을 대상으로 ‘내가 경찰이 된다면!’경찰학교 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이날 프로그램에서 평소 경찰 직무에 관심이 많았던 사례관리 대상자들은 경찰제복 입어보기, 음주단속기 작동, 과학수사(지문채취, 혈흔감식) 등을 체험하며 경찰 직무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고 학교폭력 예방교육도 받았다.


교육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프로그램에 만족감을 나타내며 “내 지문이 분말가루를 통해 나타나는 것이 너무 신기했다”, “가벼운 장난도 학교 폭력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직업체험 기회가 적은 위기청소년들이 진로 탐색을 통해 자신의 소질과 적성을 이해하도록 하기 위한 다양한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남구는 지금까지 모두 4회에 걸쳐 29명에게 진로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이에 따라 지난 17일 남구청 별관에서 열린 퍼스널컬러 컨설턴트 직업체험에 15명이 참여한 데 이어 24일에는 남구진로체험센터에서 위기청소년 8명이 어플리케이션 개발자 직업체험을 했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위기청소년들이 다양한 진로탐색에 참여해서 몸과 마음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