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함양군, 코로나19 감염증 차단을 위한 방역소독에 총력

URL복사

 

뉴스포인트 임태균 기자 | 함양군은 지역 내 코로나19 감염전파의 확산을 막고 군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자 시가지, 유원지 등에 대한 방역소독을 강화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방역소독에는 보건소 방역 2명 3개반, 면 방역 10개반을 총동원해 주요 시가지, 유원지에 대한 소독활동을 강화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을 쏟을 예정이다.


그간 코로나 신속 대응과 감염병 매개체 전파질환 차단을 위해 살충소독은 물론 주요 다중이용시설의 확진자 동선 등에 살균 소독을 병행한 방역활동을 해왔다.


특히 함양시외버스터미널, 지리산함양고속, 동문사거리 등 다중이 모이는 장소는 매일 코로나 살균 방역소독 실시하였으며, 지난 28일에는 주민들이 자주 방문하는 군청, 읍․면사무소 등 군 청사에 대하여 일제 소독작업을 완료하였다.


또한 군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코로나19 유입차단을 위하여 주요 유원지에 방역소독 활동을 강화하고, 한국외식업중앙회 함양군지부를 통해 스프레이형 살균제 및 손소독제 2,000개를 관내식당에 배부할 계획이다.


함양군보건소장은 “효과적인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늘 접촉하는 물건 등을 자주 소독하면서 내 가정, 내 일터의 소독, 환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