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농업 수도 익산, “그린바이오 벤처 캠퍼스 ” 유치 쾌거

URL복사

그린 바이오 분야 벤처 창업기업 발굴 전문캠퍼스 건립

 

뉴스포인트 임태균 기자 | 익산시가 국내 농생명분야 그린 바이오 창업생태계 조성에 시동을 걸었다.


익산시가 농업 수도 익산의 이미지에 걸맞게 ‘그린바이오 벤처 캠퍼스 조성’유치에 성공했다.


전라북도와 익산시는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그린바이오 벤처 캠퍼스 조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사업비 231억원을 전액 국비로 확보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번 최종 선정은 현장 실사 및 대면 평가를 통하여 이룩한 쾌거로 지역구 국회의원 등 정치권 협력 및 정헌율 익산시장이 직접 설명하며 농생명 수도 익산이 최적지라는 이미지 각인으로 선정에 큰 몫을 차지했다.


그린바이오는 생명자원 및 정보에 생명공학기술을 적용, 다양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산업을 말한다. 정부는 지난해 9월 차세대 성장산업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그린바이오 융합형 신산업 육성방안’을 발표했으며, 주요 과제로 그린바이오 벤처 캠퍼스 건립 계획을 밝힌 바 있다.


그린바이오 벤처 캠퍼스는 해당 분야 벤처·창업 기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한 전문시설로, 2022년부터 2024년까지 국비 231억 원이 투입된다.


주요 기능은 ▲산업생태계 구축을 위한 유망 벤처 발굴·보육 ▲특화된 창업지원 프로그램 제공을 위한 기업 입주공간과 회의실, 연구·실험시설, 운영지원시설 등이 갖춰질 예정이다.


시는 함열읍 농공단지 일원에 부지면적 28,000㎡, 건축연면적 7,066㎡ 규모로 그린바이오 벤처 캠퍼스를 조성할 계획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농식품분야 성장동력 확보 및 新바이오 거점도시 기반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구축으로 창업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통하여 지역 발전을 도모하겠다”고 전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