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인천 중구, 서해안 꽃게 자원 조성 선봉에 서다

URL복사

“꽃게야 쑥쑥 자라거라!!”… 어린꽃게 103만미 방류

 

뉴스포인트 임태균 기자 | 인천 중구는 서해안 꽃게 자원의 회복을 위해 인천 중구 을왕 ~ 왕산해역에 사업비 2억 원을 투입, 어린꽃게 약 103만미를 29일 방류했다.


중구는 앞서 지난 20일 영종·용유·무의해역에 조피볼락(우럭) 71만미를 방류한데 이어 이번에는 다양한 수산자원 조성을 위해 추가로 어린꽃게를 방류했다.


방류한 어린 꽃게는 지난 7월초 부화한 것으로 크기는 1.0cm ~1.5cm 정도이며 내년 봄이면 상품 가치가 있는 크기(갑장 7~8cm, 갑폭15cm)로 성장하게 된다.


홍인성 구청장은 “중구의 대표적인 특산물인 꽃게 자원 회복을 위해 2020년 어린꽃게 70만미에 이어 올해도 103만미의 어린꽃게를 바다에 방류했다”며“풍요롭고 질 좋은 수산자원 조성을 통한 어업인들의 소득향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중구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어린꽃게 방류사업을 추진 할 예정이다. 아울러, 방류수역에서 불법어업 단속 등 어린 꽃게 포획 금지 단속도 강화할 예정이다.


라종필 신불어촌계장은 “어린 꽃게의 활력이 너무 좋아 성장이 잘 될 것 같다”며 “내년에는 중구 앞바다에 꽃게가 넘쳐나기를 기대한다”고 중구의 수산자원 조성 및 어민소득 증대 정책에 감사를 표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