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세종시 류임철 행정부시장, 폭염예방 현장방문

URL복사

조치원 제2복컴 현장, 어진동 스마트 그늘막 점검…안전사고 주의 당부

 

뉴스포인트 임태균 기자 | 폭염특보가 20일째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류임철 세종시 행정부시장이 28일 관내 시민 편의시설, 공공건설현장 등을 찾아 폭염대책 추진실태를 점검했다.


류 부시장은 먼저 세종호수공원을 방문해 야외 무더위 쉼터를 점검하고, 우천이나 폭염 시 무료로 대여가 가능한 ‘양심 양우산 대여사업’ 준비 상태를 살폈다.


이어 어진동 정부청사 BRT북측정류장 횡단보도 앞에 설치된 폭염저감시설 ‘스마트 그늘막’의 정상 작동여부와 이용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졌다.


류 부시장은 조치원제2복합커뮤니티센터 건설현장도 찾아 폭염 대비 안전수칙과 ▲그늘막 쉼터 ▲냉수(냉장고) 확보 실태 등을 점검했다.


더불어, 건설현장관계자들에게 폭염이 심한 낮 시간대에는 실내 작업으로 공정관리를 할 수 있도록 주문했다.


류임철 행정부시장은 “공공건설사업장은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코로나19 방역수칙과 폭염 예방수칙을 준수해야 한다”라며 “시민들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폭염취약시간대에 외출을 자제해주길 바라며, 이를 적극적으로 안내해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겠다”고 말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