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김병욱 의원,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방안 적극 찬성 입장 밝혀

URL복사

김병욱 의원, 지상구간 없는 완전한 경부고속도로 지하화와 함께 서울요금소 유휴부지에 버스 환승센터 등 복합개발 해야

 

뉴스포인트 최정아 기자 | 성남시 분당을 김병욱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정무위원회 간사)은 국토부가 발표한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의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방안에 대해 적극적으로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와 함께 김 의원은 국토부에 지상구간이 전혀없는 완전한 지하화를 해달라는 요청과 서울요금소 유휴부지를 활용하여 버스환승센터건립과 복합개발사업을 함께 추진 해달라는 요청을 했다.


국토부는 지난 14일 경부고속도로 수도권 구간 지하화 여부가 이르면 오는 8월, 늦어도 9월 국토부 도로정책심의위원회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노형욱 국토부 장관은 동탄~강남 구간에 대한 지하화를 언급한 바 있다.


경부고속도로 분당 구간(정자1동, 궁내동, 금곡동, 동원동, 구미1동)인근은 초.중.고 교육시설, 주상복합, 업무용 오피스 등이 밀접해 있어서 만성적인 차량소음과 차량 배기가스로 인한 분진(미세먼지)으로 인하여 지속적인 민원이 있어 왔고, 고속도로로 인하여 동서로 분단되어 고립되어 온 궁내동의 경우 학생들의 등하교 문제와 공공시설 이용 편의 문제로 늘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김병욱 의원은 “경부고속도로 지하화 계획 방안을 적극 지지한다. 특히 주민들의 건강을 지키고 쾌적한 도시 환경을 유지하기 위하여 지상 구간 남김 없이 고속도로 전체를 지하화하는 방안을 우선으로 해야 할 것”라고 지적하며 “지하화와 함께 추가로 서울요금소 유휴부지를 활용하여 버스 환승센터건립과 함께 복합개발사업을 추진한다면 주민들의 교통 편익 증진과 지역경제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이 방안에 대해서도 국토부가 적극적으로 검토할 것을 요청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