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함께하는 고향사랑 실천. 남원시, 고향사랑기부제 캠페인 실시

 

뉴스포인트 황성규 기자 | 남원시는 2023년 처음 시행하는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하여 간부공무원 대상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13일 열린 현안보고회의에서 남원시는 간부공무원들이 솔선수범하여 제도에 대한 이해와 인식을 제고하여 폭넓은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적극 홍보했다.


특히, 남원시와 자매결연도시 및 도내 시·군에 자율적인 기부 참여를 통해 유대감을 강화하여 지역 간 교류에도 힘쓸 예정이다.


이외에도 재외 출향인 단체와 남원시 홍보대사 및 춘향선발대회 수상자 대상 ‘릴레이 홍보 캠페인’과 남원시장을 시작으로 관내 주요 인사를 지정하여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챌린지’를 시행하는 등 제도 활성화를 위하여 다양한 홍보방안을 발굴·추진할 계획이다.


최경식 남원시장은 “고향사랑기부제는 건전한 기부문화를 조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상생발전 등의 효과를 거둘 수 있는 제도이다.”라며 “남원시 발전의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출향 인사 등 남원을 아끼는 분들의 많은 관심과 애정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