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문경시 동절기 다중이용시설 화재예방 및 합동 안전점검 실시

 

뉴스포인트 임성규 기자 | 문경시는 12월 9일 다중이용시설의 안전 사각지대 개선 및 안전사고와 화재 예방을 위해 전통시장 및 대규모, 준대규모 점포 등 6개소에 대한 합동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합동점검에는 문경시, 문경소방서, 한국가스안전공사, 관내 점검업체(전기, 건축)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을 편성해 전통시장 2개소(문경, 점촌)와 대규모, 준대규모점포(홈플러스 외 3개소)에 대해 가스, 전기, 소방, 시설물 분야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중점 점검사항으로 관리주체 안전관리 체계 및 시설물 이상 유무 등을 확인하고 다중이 운집 시 예상 이동(대피)경로 및 동절기 대비 화재위험 요소 등을 점검했다.


점검 결과로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하고, 보수․보강이 필요한 사항은 응급조치 후 신속하게 개선토록 할 계획이다. 또한 상인들을 대상으로 화재안전점검 매뉴얼을 배포하고 동절기 화재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


신현국 문경시장은 “이번 다중이용시설 합동 안전점검을 통하여 시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동절기를 맞이하여 화재 예방에 대한 철저한 관심을 기울여 이번 겨울에는 단 한 건의 화재도 발생하지 않는 안전하고 따뜻한 겨울을 맞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