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정읍·여수 미술 교류전 ‘동진강을 따라’ 전시회 열린다!

25일까지 동진강 유역 아름다운 경관 회화작품 24점 전시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정읍과 여수 작가들의 미술 교류전 ‘동진강을 따라’ 전시회가 2일부터 25일까지 정읍시 생활문화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상대적으로 문화환경이 취약한 농촌지역 시민들에게 문화예술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 정읍과 여수 간 지역작가와 지역민들의 화합과 교류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시회에는 5명의 정읍 작가(송정숙, 백소연, 장순, 김기수, 노예진)와 6명의 여수 작가(정원주, 서봉희, 윤석현, 이은이, 배혜미, 김선수) 총 11명의 작가가 참여해 회화작품 24점을 선보인다.


정읍·여수 작가들은 1박 2일간 동진강 유역을 탐방하며 정읍을 스케치 답사한 후 호남평야의 젖줄인 동진강 물줄기를 따라 직접 체감한 정읍의 아름다운 경관과 비경을 작품화했다.


전시는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매시간 입장이 가능하며, 정읍시민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전시와 관련해 궁금한 사항은 정읍시 생활문화센터또는 정읍시청 문화예술과로 문의하면 된다.


이학수 시장은 “문화환경이 취약한 농촌지역에서 여러 미술 작품을 관람할 수 있는 전시회가 열려 기쁘다”며 “그간 지쳤던 우리의 삶에 잠시나마 휴식과 위안이 되고, 문화예술에 대한 갈증이 해소되는 전시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서지말장학회가 수탁받아 운영하는 정읍시 생활문화센터는 지난 2017년 개관한 이래 지역민을 위한 생활문화의 공간과 전시 문화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