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한국무역협회, 인도 10月 무역적자 269억 달러로 확대

 

뉴스포인트 황은솔 기자 | 인도의 10월 상품 수출은 전년도 동월 357.3억 달러에서 297.8억 달러로 대폭 감소했으며 이는 20개월 만에 처음으로 300억 달러 아래의 최저치를 기록했다.


미국, EU를 포함한 주요시장에서의 수요가 감소하고 인도 축제 기간의 휴일로 인해 국내 생산이 중단되면서 수출이 급격하게 감소된 원인이다.


엔지니어링 제품, 기성복, 보석, 플라스틱 및 리놀륨을 포함한 주요 부문의 수출이 20% 이상 감소했고 면사 및 바닥재 등은 40% 이상 감소, 특히 철광석의 경우 국제가격의 가파른 하락세로 90% 감소세를 보였다.


10월 수입은 전월 대비(611.6억 달러) 7.3% 감소했으나, 전년동월대비 5.7% 증가하여 566.9억 달러를 기록했으며, 경상수지 적자폭은 269.1억 달러로 확대됐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10월보다 11월 수출입은 약간 반등할 것으로 예상하지만 글로벌 수요 둔화 우려에 따라 전년동기만큼 반등세가 강하지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인도 10월의 원유수입은 전년동월대비 29.1% 증가하여 159억 달러, 비료의 경우 161.4% 증가한 21억 달러로 수입을 주도한 반면, 금의 경우 27.5% 감소한 37억 달러로 기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