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골프존-도레이 오픈] 관전 포인트

 

뉴스포인트 최성민 기자 | [2022 시즌 KPGA 코리안투어 신설 대회]

2022 시즌 20번째 대회로 열리는 ‘골프존-도레이 오픈’은 올해 새롭게 창설된 대회다. 총상금은 7억 원이고 우승상금은 1억 4천만 원으로 경북 구미 소재 골프존카운티 선산 OUT, IN 코스(파72. 7,120야드)에서 펼쳐진다. 출전 선수는 102명이며 본 대회 우승자에게는 KPGA 코리안투어 시드 2년, 제네시스 포인트 1,000포인트가 부여된다.


“골프존뉴딘그룹과 도레이첨단소재, 본 대회 공동 주최사” : ‘골프존-도레이 오픈’은 골프존뉴딘그룹과 도레이첨단소재가 공동 주최한다. 골프존뉴딘그룹은 스크린골프, 골프장, 아카데미, 골프용품 등 골프 토털 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한민국 대표 골프그룹으로 2018년과 2019년 KPGA 코리안투어 ‘덕춘상(최저타수상)’ 명칭 사용권에 관한 공식 스폰서십 체결을 통해 인연을 맺은 바 있다. 또한 2018년 KPGA 코리안투어 최종전 ‘골프존·DYB교육 투어챔피언십’에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했다. 골프존뉴딘홀딩스 김영찬 회장은 “2018년에 이어 4년 만에 대회를 개최하게 되어 무척 감회가 새롭다”며 “특히 최근 들어 한국 남자프로골프 선수들이 세계무대에서 선전하고 있는만큼 ‘골프존-도레이 오픈’을 통해 우수 선수 육성 및 투어 발전은 물론, 한국프로골프의 대중화 및 성장을 위한 지원을 계속 이어가겠다”는 뜻을 밝혔다.


공동 주최사인 도레이첨단소재는 탄소섬유, 필름, IT소재, 수처리, 부직포, 섬유, PPS 수지 등 기초 소재부터 친환경 첨단소재까지 공급하는 소재기업으로 1972년 설립 이래 50여년간 구미산업단지와 함께 성장해왔다. 도레이첨단소재 이영관 회장은 “한국과 경북 경제를 대표하는 구미에서 대회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스포츠 문화 분야를 포함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소재기업과 시민이 더욱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를 적극 만들어 나가겠다”고 이야기했다.


“골프존카운티 선산, KPGA 코리안투어 3년만에 개최” 본 대회는 경북 구미 소재 골프존카운티 선산에서 열린다. 골프존카운티는 ‘골프존-도레이 오픈’을 통해 KPGA 코리안투어를 3년만에 개최한다. 2019년 골프존카운티선산에서 ‘DGB금융그룹 Volvik 대구경북오픈’이 열린 바 있다. 당시 김비오(32.호반건설)가 우승을 차지했다.


“올해 마지막 ‘초대 챔피언’은 누구?” : ‘골프존-도레이 오픈’은 ‘우리금융 챔피언십’, ‘아시아드CC 부산오픈, ‘LX 챔피언십’에 이어 2022시즌 4번째이자 마지막 신설 대회다. ‘우리금융 챔피언십’은 장희민(20.지벤트), ‘아시아드CC 부산오픈’에서는 황중곤(30.우리금융그룹), ‘LX 챔피언십’에서는 서요섭(26.DB손해보험)이 초대 왕좌에 올랐다. 2022 시즌 마지막 초대 챔피언의 주인공이 누가될 지 관심이 간다.


“’최연소 국가대표’ 안성현 출전” 안성현(13.A)이 추천선수 자격으로 ‘골프존-도레이 오픈’에 출전한다. 본 대회는 안성현의 3번째 KPGA 코리안투어 출전이다. 안성현은 ‘제7회 영건스 매치플레이’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내년 ‘역대 최연소 국가대표’ 선발이 유력해짐과 동시에 ‘골프존-도레이 오픈’ 출전권을 획득했다.


안성현은 2022 시즌 KPGA 코리안투어 개막전 ‘제17회 DB손해보험 프로미 오픈’에 12세 11개월 16일의 나이로 출전하며 ‘역대 최연소 출전’ 기록을 세운 바 있다. 또한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에서는 13세 3개월 19일의 나이로 KPGA 코리안투어 ‘역대 최연소 본선 진출’ 기록을 달성하기도 했다. 안성현이 ‘골프존-도레이 오픈’에서 컷통과하면 개인 통산 2번째로 컷통과에 성공한다. 안성현의 KPGA 코리안투어 역대 최고 성적은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의 공동 28위다.


안성현은 “시즌 3번째로 KPGA 코리안투어에 출전하게 되어 기분이 좋다”며 “’골프존-도레이 오픈’에서도 컷통과에 성공하고, 지난 대회보다 더 높은 성적을 거두고 싶다”는 각오를 남겼다.


“프로골프대회 최초 정규 투어와 스크린골프대회를 연계한 특별시상…김민수, 스크린에 이어 필드 접수할까” ‘골프존-도레이 오픈’은 지난 10월 13일 대전 유성구 골프존 조이마루 전용 경기장에서 펼쳐진 ‘신한투자증권 KPGA 코리안투어 with GTOUR 2차전’과 연계한 특별 시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본 대회의 1라운드부터 최종라운드까지 72홀 성적과 ‘신한투자증권 KPGA 코리안투어 with GTOUR 2차전’의 1라운드부터 2라운드까지 36홀 성적을 합산한 결과를 기준으로 총 3000만원의 상금을 별도로 지급할 예정이다.


한편 ‘신한투자증권 KPGA 코리안투어 with GTOUR 2차전’은 김민수(32.볼빅)가 1,2라운드 최종합계 24언더파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김민수는 “스크린골프 대회서 첫 승을 한 뒤 ‘이렇게 풀어나가면 우승하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 전략이 생겼다. 필드 대회에서도 우승에 성공하면 그 이후부터는 자신감이 높아질 것 같다”고 전했다.


“갤러리 무료 입장…’골프존파크’ 내 다양한 이벤트 진행” ‘골프존-도레이 오픈’은 입장 전 갤러리 유의사항 및 일일 경품추첨 일련번호가 새겨진 손목 팔찌만 착용하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다. 갤러리들을 위해 준비한 갤러리 종합 서비스 공간 ‘골프존파크’ 내에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다. 골프존에서 설치한 2대의 스크린골프 시뮬레이터를 통해 공식 기념품 및 골프 용품 등 풍성한 경품을 제공하는 아케이드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김지민, 조아란, 한지민, 강다나 등 유명 레슨 프로들의 GDR 원포인트 레슨도 진행할 예정이다.


“갤러리 편의를 위한 만반의 준비 완료” 대회 주최측은 대회장을 찾아와 주시는 갤러리들의 편의를 돕기 위한 준비도 끝마쳤다. 대회장 인근에 1,000대 이상 동시주차가 가능한 임시 주차장이 마련되어 있으며, 약 200평 규모의 휴식 및 취식공간인 푸드코드가 조성되어 있다. 또한 다양한 대회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갤러리 뉴스레터를 매 라운드 배포하는 등 갤러리 편의를 위한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역사회와 따뜻함을 나눠요, 사회공헌 버디 이벤트 진행” 본 대회 주최사는 ‘사회공헌 버디 이벤트’를 진행하며 지역사회와 따뜻함을 나눌 예정이다. 본 대회 나흘간 참가 선수들이 버디를 기록할 때마다 2만원씩 기금이 적립되며, 최대 2,000만원의 기금이 구미시 장학재단에 기부된다.


[제네시스 포인트 및 2022 시즌 관전 포인트]


“시즌 최종전에서 결정될 ‘제네시스 대상’ 수상자” : 2022 시즌 17번째 대회인 ‘DGB금융그룹 오픈’ 종료 뒤 제네시스 포인트 1위로 뛰어오른 서요섭(26.DB손해보험)이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끝난 후에도 3개 대회 연속 제네시스 포인트 1위를 유지했다. 하지만 서요섭을 추격하고 있는 선수들과의 격차는 크지 않다. 제네시스 포인트 1위 서요섭과 2위 김영수(32.PNS홀딩스)는 257.48포인트, 3위 김비오는 432.43포인트, 4위 배용준(22.CJ온스타일)은 492.07포인트, 5위 함정우(28.하나금융그룹)는 548.28포인트 차에 불과하다. 서요섭과 10위 옥태훈(24.금강주택)의 포인트 차가 1,001.33포인트이기 때문에 제네시스 포인트 2~10위 선수들도 잔여 대회 성적에 따라 제네시스 포인트 1위로 올라설 가능성이 충분히 존재한다.


‘골프존-도레이 오픈’ 우승자에게는 제네시스 포인트 1,000포인트, 준우승자에게는 600포인트가 주어진다. 2022 시즌 KPGA 코리안투어는 단 2개 대회가 남았다. ‘골프존 도레이 오픈’과 11월 10일부터 13일까지 경기 파주에 위치한 서원밸리CC에서 열리는 ‘LG SIGNATURE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이다. 따라서 영예의 ‘제네시스 대상’ 수상자는 시즌 최종전에서 결정된 가능성이 매우 높다. ‘제네시스 대상’의 주인공은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6년 연속 시즌 최종전서 탄생했다.


“서요섭, 시즌 3승 도전” 2016년 투어에 입성한 서요섭은 2019년 1승, 지난해와 올해 2승씩 거두며 통산 5승을 기록 중이다. 본 대회 우승 시 생애 최초로 시즌 3승을 이뤄낸다. 가장 최근 투어에서 시즌 3승을 적어낸 선수는 약 4년 전인 2018년 3승을 한 박상현(39.동아제약)이다. 서요섭과 함께 시즌 2승을 거두고 있는 김비오는 본 대회에 불참한다.


“’제네시스 챔피언십’ 챔피언 김영수, 2개 대회 연속 우승 도전” : ‘제네시스 챔피언십’에서 우승컵을 차지한 김영수가 이번 대회서 2개 대회 연속 우승에 도전한다. 가장 최근 2개 대회 연속 우승을 달성한 선수는 이번 시즌 13번째 대회인 ‘바디프랜드 팬텀로보 군산CC 오픈’과 14번째 대회인 ‘LX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서요섭이다.


“’제네시스 상금순위’ 1위 김민규, 본 대회서 단독 2위 이상 기록 시 투어 사상 최초 한 시즌 상금 8억 원 돌파 : 현재 제네시스 상금순위 1위는 724,902,365원을 벌어들인 김민규(21.CJ온스타일)다. 김민규는 ‘코오롱 제64회 한국오픈’ 우승 이후 10개 대회가 진행되는 동안 제네시스 상금순위 1위를 지키고 있다. 총상금 7억 원 규모의 ‘골프존-도레이 오픈’은 우승자는 1억 4천만 원, 2위는 7천만 원, 3위는 4천 2백만 원의 상금을 획득한다. 김민규의 한 시즌 상금 8억 원 돌파까지 남은 상금 액수는 5천 7백 9만 7365원이다. 그렇기에 김민규가 본 대회서 단독 2위 이상의 성적을 거두면 역대 최초로 한 시즌 상금 8억 원 이상을 벌어들이게 된다.


“20번째 대회서 시즌 3번째 다승자 탄생할까?” : ‘골프존-도레이 오픈’에는 올 시즌 다승자인 서요섭을 포함해 시즌 1승씩 보유하고 있는 박은신(32.하나금융그룹), 양지호(33), 신상훈(24.PXG), 이준석(34.우리금융그룹), 김민규, 황중곤(30.우리금융그룹), 배용준(22.CJ온스타일), 신용구(31.봄소와), 최진호(38.코웰), 이형준, 김영수까지 시즌 우승자 12명이 나선다. 서요섭과 함께 올 시즌 다승자인 김비오, 시즌 1승씩 기록하고 있는 박상현, 문도엽(31.DB손해보험), 장희민(20.지벤트), 히가 카즈키(27.일본)는 불참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