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대구문화예술진흥원 출범 후 첫 해외홍보마케팅 실시

2022 파워풀 대구 K-POP콘서트 활용 대구관광 홍보 박차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대구시와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은 2022 파워풀 대구 K-POP 콘서트 연계하여 일본 후쿠오카 전세기 상품 지원을 통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 마케팅 첫 발걸음을 뗀다.


지난 10월 1일 출범한 대구문화예술진흥원은 첫 외국인 유치 마케팅 사업으로 대구시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오는 9일(일) 경북대학교에서 개최되는 2022 파워풀 대구 K-POP 콘서트에 참가하는 일본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전세기 상품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대구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는 이번 전세기는 대구-후쿠오카를 운영하는 편으로 후쿠오카에서 K-POP를 좋아하는 일본인 단체관광객들이 대구를 방문할 예정이다.


한국 입국 PCR 검사 의무가 해제되고, 양국의 무비자 정책으로 한국을 방문하고 싶었던 많은 일본인 K-POP 팬들이 이번 콘서트를 계기로 대구의 매력을 더욱 즐기러 오게 될 것이라는 전망이다.


10월 8일에 한국에 입국한 전세기 관광객은 10월 8일 포항을 시작으로 9일 K-POP 콘서트 관람을 하고 10일에 대구관광을 끝으로 일본으로 귀국하는 일정이다. 코로나19 이후 첫 대규모 일본인 관광객 방문을 환영하기 위해 입국당일(8일) 대구국제공항에서 한국공항공사,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환영행사를 개최한다.


이재성 대구시 관광과장은 “이번 전세기 상품이 일본 관광객이 대구를 다시 찾는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 대구문화예술진흥원 관광본부가 해외홍보마케팅에 더욱 박차를 가하여 대구관광을 세계 무대에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