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함양서 경남도민예술단 ‘대(竹)광대 유희’ 공연 개최

천령문화제와 연계 오는 9일 오후 3시30분, 다양한 전통기예로 관객 눈 사로잡을 터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함양군은 ‘제61회 천령문화제’와 연계하여 오는 9일 오후 3시 30분 함양 상림공원 천령문화제 프린지무대에서 경남도민예술단의 ‘이 땅에 내린 신명 대(竹)광대 유희’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경남도민예술단은 경상남도가 도민들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와 지역 간 문화격차 해소를 위해 도내에서 활동 중인 수준 높은 예술단을 ‘경남도민예술단’으로 선정해 시군을 순회하며 공연사업을 하는 것으로 매년 초 도내 운영 중인 우수 예술단체를 공모를 통해 선정해오고 있다.


이번에 함양군을 방문하는 도민예술단은 경상남도전문예술단체인 선유풍물연구소와 컨소시엄 단체로 마산오광대보존회와 춤패 랑이 함께 공연을 할 예정이다.


경남을 거점으로 한 풍물, 탈춤, 곡예를 주로 했던 대광대패의 연희를 현대적으로 콘텐츠화한 작품으로서 생명과 평화에 가치를 둔 ‘해미’와 ‘사자와여인’ 작품과 곡예, 전통잡희, 풍물개인놀이 등 다양한 전통기예로 관객의 눈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