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논산시에 꽃피는‘경로효친’… 어르신과 함께 영화보러 가요

죽림노인복지센터, ‘2022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 손잡고 단체 영화관람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어르신의 날’ 주간을 맞아 논산시 지역사회에 훈훈한 소식이 전해졌다.


죽림노인복지센터가 2022년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 어르신들과 문화생활을 함께하는 뜻깊은 시간을 보내고 있다.


센터는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사업 문화활동의 일환으로 이번 달 4일부터 6일까지 420여 명의 어르신을 모시고 관내 극장을 찾아 최근 개봉한 ‘인생은 아름다워’를 관람했다.


이번 단체관람은 공익증진 및 사회서비스 활동에 힘을 보태고 있는 사업 참여자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고 일상 속 소소한 즐거움을 선사하고자 마련됐다.


센터 관계자는 “문화활동이 쉽지 않은 어르신들에게 행복한 추억을 만들어 드릴 수 있어 기쁘다”며 “다양한 체험과 단체 활동들을 진행해가며 어르신과 함께 사는 지역사회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