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하나투어X질병관리청, 공동 캠페인 ‘SAFETY CODE’ 전개

 

뉴스포인트 박건영 기자 | 하나투어(대표이사 송미선, 육경건)가 질병관리청과 함께 지속 가능한 안전 여행 문화 확산을 위해 공동 캠페인 'SAFETY CODE'를 10월 중 전개한다.

10월 1일부터 입국 후 PCR 의무 검사가 해제됨에 따라 해외여행 수요가 급증한 만큼 여행지에서의 안전을 위한 일상 방역 수칙 준수에 주의를 기울여야 하는 시점이다.

이에 하나투어와 질병관리청은 지속 가능한 안전 여행 문화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SAFETY CODE 캠페인을 진행한다. 하나투어의 안심 여행 지원 프로그램 'SAFETY&JOY'를 알리고, 질병관리청의 검역정보 사전입력 시스템 'Q-코드(Q-CODE)' 등록을 독려하는 취지를 담았다.

이 캠페인의 하나로 '숨어있는 안전 여행 미션코드를 찾아라' 이벤트를 진행한다. 10월 4일부터 10월 14일까지 하나투어 닷컴 이벤트 페이지에서 참여 가능하며, 안전 여행과 관련한 4개의 미션코드를 찾아 댓글로 제출하면 응모가 완료된다. 이벤트 참여자 가운데 추첨을 통해 국민관광상품권 50만원권 2매(3명), 폴라로이드 카메라(20명), 휴대용 전기 포트(50명), 안전 여행 키트(300명) 등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당첨자는 10월 21일 발표한다.

한편 하나투어의 안심 여행 지원 프로그램 SAFETY&JOY는 출발 전 자가 진단 체크리스트를 이용한 여행 준비 점검, 안전한 여행 일정과 24시간 해외 긴급 의료지원 서비스, 코로나 확진 지원 프로그램 등을 제공해 여행의 모든 과정에서 여행객들이 안전한 여행을 즐길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질병관리청의 Q-코드는 귀국 전 검역 정보 입력 시, 빠른 검역 심사를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이다.

하나투어 담당자는 '유례없는 팬데믹 시대에 고객들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한 안심 여행 서비스를 제공해온 하나투어는 안전 여행 문화 확산과 지속을 위해 이번 캠페인을 기획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여행을 위해 고객들에게 필요한 요소를 살펴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여행 서비스와 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