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화순군, 홍익인간 이념 계승 개천 대제 봉행

화순국조숭모회, 단기 4355년 개천절 기념 개천 대제

 

뉴스포인트 임성규 기자 | 화순군은 단기 4355년 개천절인 3일 화순읍 이십곡리 국조전에서 국조 단군 개천 대제를 봉행했다고 밝혔다.


화순군이 후원하고 화순국조숭모회가 주관한 이번 대제에는 구복규 화순군수, 하성동 화순군의회 의장, 유림, 기관사회단체장 등 100여 명이 참여해 국조 단군의 홍익인간 정신을 기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는 개천 대제 봉행과 개천시 낭송, 개천송, 만세 3창 순으로 진행됐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우리 민족이 코로나19 위기와 세계적인 경제 위기 속에서도 슬기롭게 극복하고 있는 원천은 널리 인간을 이롭게 하라는 홍익인간의 정신에 있다”며 “앞으로도 홍익인간의 높은 이상을 본받아 군민이 화합하고 더불어 잘 사는 따뜻한 복지 공동체 화순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개천 대제는 국조 단군의 건국과 홍익인간 정신을 기리기 위한 행사로 한해 동안 땀 흘려 지은 햇곡식으로 제사상을 차리고 경건한 마음으로 하늘에 감사하는 우리 민족의 전통제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