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울산남구도시관리공단 고래생태체험관, 멸종위기동물 보호 캠페인 실시

 

뉴스포인트 임성규 기자 | 울산남구도시관리공단은 10월 4일로 지정된‘세계 동물의 날’을 맞아 지난 3일 고래생태체험관에서‘멸종위기동물 보호’캠페인을 실시했다.


공단은 카자와 함께 사라져가는 생물종에 대한 이해와 보전의식에 대해 알리기 위해 공동 캠페인으로 진행했다.


이날 캠페인은 고래생태체험관 1층 입구에서 동물해설사가 직접 ‘멸종위기동물보호’에 대해 설명을 했으며, 캠페인 참여 관람객에게는 멸종위기 동물노트를 기념품으로 제공했다.


이춘실 공단 이사장은“울산남구도시관리공단에서 멸종위기동물 뿐만 아니라 많은 동물의 복지와 권리를 위해 다양한 공익활동을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