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2022 13개국 대사관 초청,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및 의료관광 팸투어 추진

몽골 등 4개 대사관으로부터 의료관광 협약 진행 제의 들어와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세계보편문화 탈과 탈춤을 기반으로 한 국제교류의 중심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에 13개국, 23명이 참여하는 대사관 팸투어가 추진됐다.


9월 30일과 10월 1일 양일간 진행된 이번 팸투어는 세르비아, 핀란드, 알제리, 몽골 대사를 비롯한 나이지리아, 케냐, 루마니아, 세네갈, 벨라루스, 콜롬비아, 슬로베니아, 그리스 대사관 가족이 참여하며, 안동국제탈춤페스티벌 개막식 참석을 시작으로 하회마을, 도산서원, 월영교 등 안동의 관광지를 둘러보는 1박 2일 일정으로 진행됐다.


특히 대사관 팸투어단은 안동의 관광지와 더불어 안동병원의 의료시설을 둘러보고 VIP룸에서 숙박을 함으로써 안동의 의료 인프라와 안동의 풍부한 문화유산을 연계한 프로그램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었다.


이번 팸투어를 통해 안동의 문화와 의료, 축제가 연계된 새로운 여행 프로그램 구성과 함께 코로나19 이후 안동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한 새로운 관광 상품도 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팸투어를 마치며 몽골 등 4개 대사관으로부터 MOU제의가 들어오며 큰 성과도 남겼다. 몽골 등 4개 대사관은 추후 한국정신문화재단, 안동병원과 함께 의료관광 관련 협약을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