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산업통상자원부, 수출 중견기업에 하반기 무역금융 20.4조 공급

- 「2022년 하반기 중견기업 유관기관 협의회」 개최

 

뉴스포인트 김수빈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29일 한국기술센터에서 중견기업연합회, 무역보험공사 등 6개 기관과'2022년 하반기 중견기업 유관기관 협의회'를 열고, 기관별 중견기업 지원사업을 점검했다.


이번 협의회에서 6개 기관은 상반기에 금융, R&D, 수출 등 총 28.4조원 규모의 중견기업 지원 실적을 공유하고, 하반기에 무역금융 20.4조원, 기업 운영자금 지원 1.5조원 등 총 22조원 규모의 지원 계획을 밝혔다.


이날 회의는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이후 본격화된 에너지와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무역수지 악화, 글로벌 경기 성장 둔화, 공급망 불안정, 금리 인상 등 어려운 대내외 여건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중견기업의 성장 사다리 복원을 위해 유관기관과 함께 상반기 지원 실적 및 하반기 계획 등을 점검하고, 신규 지원 방안 발굴 등을 위해 머리를 맞대는 자리로 마련됐다.


지원기관들은 중견기업 수출 증대를 위한 무역금융 지원, 코로나19 등으로 자금난을 겪는 기업에 대한 운영자금 지원, R&D 사업 성과 공유, 디지털전환 지원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폭넓은 논의를 했다.


특히 수출 중견기업들이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상반기에는 무역보험, 수출신용보증 등에 26조원을 지원했으며, 하반기에는 기업별 무역보험 보증 한도를 확대(중견 50억원 → 중견 100억원)하는 등 무역금융에 20.4조원을 지원하기로 협의했다(무역보험공사, 수출입은행).


또한 환율급등, 코로나19 등으로 경영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견기업들을 위해 회사채 발행과 운영자금 등 상반기 2.3조원 지원에 이어 하반기에도 1.5조원 규모의 운영자금 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다(신용보증기금, 산업은행).


이 밖에도, 중견기업 성장단계별 R&D 사업의 성과확산을 위한 성과 공유회 개최(11월, 한국산업기술진흥원), 중견기업 소재·부품·장비 분야 1:1 수출 마케팅 지원(10월, 한-일 산업교류대전, KOTRA), 중견기업 디지털 전환을 위한 수요-공급기업 매칭서비스(중견기업연합회) 등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수도권-비수도권 소재 중견기업 간 격차해소 방안, ESG와 디지털 전환을 접목하는 신규 사업 아이디어 내용도 공유했다.


김홍주 중견기업정책관은 어려운 대내외 경제 상황 속에서도 중견기업을 위한 금융 지원, R&D, 디지털 전환 지원 등의 차질 없는 이행을 위해 유관기관들의 지속적인 협조를 당부하며, 수출활력 회복, 코로나19 위기 대응과 함께 중견기업의 성장 사다리 복원을 위해 신규지원 사업 발굴에 적극 동참하여 줄 것을 요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