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외교부, 한미 북핵 수석대표 유선협의

뉴스포인트 황은솔 기자 | 김건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9.25일 오전 성 김(Sung Kim) 미국 대북특별대표와 유선협의를 갖고, 9.25일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양측은 금일 발사가 다수의 유엔 안보리 결의를 명백히 위반한 것이며, 한반도 및 역내 긴장을 고조시키는 도발임을 지적하고 이를 규탄했다.


양측은 강력한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는 가운데 국제사회의 단합된 대응을 위한 한미·한미일간 공조를 지속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