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남해군, 2023년 유소년 승마단 창단한다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유소년 승마단 창단지원사업’선정

 

뉴스포인트 임성규 기자 | 공공승마장을 운영하며 학생 승마체험을 지원하는 등 승마 인구 저변 확대에 노력을 기울여온 남해군이 ‘유소년 승마단’ 창단에 나선다.


남해군은 전문적인 승마교육을 받고 싶은 초·중학생들의 꿈을 지원하고 승마산업 저변확대를 위해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 ‘유소년 승마단 창단 지원사업’ 공모 에 최종 선정됐다.


이로써 남해군은 승마단 창단에 필요한 마필·마장구·승마용품 등 구입과 교육 훈련비, 대회참가비 등 승마단 창단에 필요한 비용 8000만원을 지원받게 된다.


현재 남해군에는 기량 있는 유소년 20명으로 구성된 예비 유소년 승마단이 구성되어 있어 이번 유소년 승마단 창단을 계기로 더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 통한 승마 인재가 발굴될 것으로 기대 된다.


박대만 농축산과장은 “유소년 승마단 창단을 시작으로 우리지역의 승마인재들이 더욱 기량을 향상시킬 수 있기를 바라며, 많은 학생들이 승마를 통한 정서함양과 체력증진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 또한 승마장의 활성화를 위해 초보자 기초프로그램 개발과 운영도 적극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해군 승마장은 2019년에 개장됐으며, 현재 말 15필을 활용해 연간 200여명 이상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승마 체험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