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국토교통부, 비행기 탑승 전 꼭 알아야 할 공항 이용 꿀팁 5

 

뉴스포인트 이상지 기자 | 코로나19로 막혔던 하늘길이 열리면서 해외여행객들의 발걸음도 분주해지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가는 해외여행인 만큼 큰 기대를 안고 있을 여러분들이 알아두면 좋을 공항 꿀팁을 정리해 드릴게요!


Q1. 공항까지 끌고 가기 무거운 캐리어! 먼저 맡길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도심공항터미널을 이용해 보세요!


도심공항터미널에서 탑승수속, 수하물 위탁, 출국심사를 한 번에 해결할 수 있어요!

→ 공항철도 서울역 지하 2층에서 이용 가능!


Q2. 앗...! 집에 여권을 두고 왔는데 어떡하죠?


긴급 여권을 발급받아 보세요!


여권을 두고 왔거나, 여권 만료 기간이 6개월 이하라면 여권민원센터에서 긴급 여권을 발급받을 수 있습니다.

→ 인천공항 여권민원센터 방문을 통해 90분 안에 발급 가능!


Q3. 출입국심사 줄이 길던데 빠르게 통과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자동출입국심사를 이용해 보세요!


만 19세 이상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사전등록 없이 이용할 수 있어요!

만 7~18세의 경우, 사전등록이 필요해요!

→ 인천 제1여객터미널 3층 H체크인 카운터 맞은 편, 인천 제2여객터미널 2층 출입국 서비스센터에서 이용 가능!


Q4. 보안검색대에서 셀카봉을 압수당했어요! 새로 산 건데 어떡하죠?


기내 반입 금비 물품, 이제는 돌려받으세요!


액체류, 셀카봉 등 기내 반입 금지 물품!

보안검색대에서 폐기되길 원치 않는다면 공항 보관 또는 택배 배송 서비스를 활용해 보세요.

→ 출국장 전용 접수대에서 ‘금지 물품 보관 및 택배서비스’ 신청!


Q5. 수하물로 맡겼던 캐리어가 파손됐는데 어떡하죠?


수하물 파손도 보상받을 수 있어요!


수하물이 파손되었다면 여러 각도로 증거 사진을 찍은 후, 바로 항공사 직원에게 신고하세요.

이때 보딩패스에 붙여주는 ‘위탁수하물표’가 필요하니, 항상 짐을 찾기 전까지 위탁수하물표를 잘 보관해 주세요.

→ 수하물 분실 신고소에 찾아가서 신고!


알아두면 상당히 유용한 공항 이용 꿀팁 5가지!

안전하고 편안한 해외여행 즐기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