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산업통상자원부, 경유는 왜 휘발유보다 비싸졌을까?

 

뉴스포인트 이상지 기자 | “주유소 가격표 위아래가 바뀐 줄 알았어요!”


당연히 경유가 휘발유보다 저렴한 것으로 알고 있던 박 모 씨(33)는 주유소 가격표를 보고 깜짝 놀랐는데요! 


원래 경유가 휘발유보다 비싼 기름이었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휘발유, 경유 가격에 대해 자세히 알고 싶다면 바로 확인하세요!


휘발유는 대부분 승용차 연료로 사용돼요.


반면 경유는 자동차뿐 아니라 선박, 군수물자, 건설 현장의 포클레인과 굴착기 등 다양한 분야의 연료로 사용되죠.


광범위한 용도와 높은 연비로 국제 시장에서는 경유가 휘발유보다 비싸게 판매되고 있어요.


그런데 왜 우리는 경유가 저렴하다고 알고 있을까요?


그 이유는 바로 ‘유류세’에서 찾을 수 있어요.


1970~80년대, 휘발유는 사치품으로 여겨진 자동차의 연료로, 경유는 국가 경제 부흥에 필수인 산업용 연료로 인식됐어요.

이를 반영해 정부는 휘발유에 붙는 세금을 경유보다 높게 책정했고 따라서 경유가 상대적으로 저렴하게 공급됐죠.


그렇다면 최근 경유 가격이 폭등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이 주된 원인으로 꼽혀요.


러시아는 세계 3대 원유 생산국으로 유럽은 경유의 60%를 러시아에서 수입하고 있는데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에 대한 경제제재로 경유 수출길이 막힌 게 수급 불균형과 가격 폭등으로 이어진 것이죠.


국제 시장에서의 경유 가격 폭등은 국내 시장에까지 영향을 미쳤는데요.


올해 초 리터 당 1,300~1,400원이었던 경유 가격은 한때 2,000원을 넘어서며 2008년 이후 14년 만에 휘발유 가격을 역전했죠.


이제 왜 경유값이 휘발유값보다 비싸졌는지 아시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