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SKT, baro 요금제 가입자에 ‘역대급 경품’ 쏜다

 

뉴스포인트 박건영 기자 | SK텔레콤이 지난 15일부터 연말까지 baro 요금제 가입 고객들에게 파격적인 혜택을 제공하는 '출국자를 향해 쏴라' 프로모션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AI 서비스 컴퍼니를 지향하는 SKT의 baro 요금제는 당장 해외여행을 떠나지 않더라도 무료로 가입이 가능하며 외국에 나가 로밍 서비스를 이용하는 경우에만 요금이 부과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이벤트는 매달 1명을 추첨해 1,500만 원 규모의 여행상품(5년 내 이용 가능)을 제공하고 면세점 상품권과 공항택시 쿠폰, e-book쿠폰 등을 지급한다.

9월 추첨을 통해 증정될 여행 경품은 하나투어의 '와인의 성지, 보르도와 남프랑스' 상품으로, 마르세유와 깐느, 생폴 드 방스 등 프랑스 남부 지역에서 와이너리 체험과 프랑스 가정식 등을 7박9일간 즐길 수 있다.

SKT는 이어 10월과 11월, 12월에도 각각 호주 럭셔리 글램핑, 뉴욕 맛집탐방, 영국 프리미어리그 관람 상품을 프로모션 기간 baro 요금제에 가입한 고객 가운데 추첨으로 1명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프로모션 기간동안 매일 추첨을 통해 1명씩 총 108 명에게 신세계면세점 100만원 상품권을 제공한다.

이 밖에도 같은 기간 매일 10명씩 총 1,080명에게 UT 공항택시 10만원 쿠폰을, 추첨 경품에 당첨되지 않더라도 응모자 전원에겐 원스토리 e-book 2만 포인트 쿠폰을 지급한다.

'출국자를 향해 쏴라' 프로모션 응모는 해당 기간 매월마다 할 수 있다. 프로모션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T월드 홈페이지(www.tworld.co.kr) 내 T 로밍 카테고리에서 15일부터 확인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