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한국무역협회, EVFTA 효과로 베트남의 對EU 수출 증가

 

뉴스포인트 황은솔 기자 | 유럽연합-베트남 자유무역협정(EVFTA)가 지난 2020년 8월에 발효되면서 코로나 팬데믹에도 불구하고베트남의 對EU 수출은 성장을 기록했다.


베트남-유럽연합 전년도 교역액은 전년대비 14.5% 증가한 570억 달러를 기록했다.


특히, EVFTA 발효로 베트남 농림수산업 부문 수출이 크게 증가했으며 작년 상반기 베트남의 對EU 무역수지는 약 40% 증가를 기록했다.


對EU 주요 수출 농림산물(커피, 캐슈넛, 후추, 쌀, 차 등)의 2021년 1~11월 수출액은 전년동기대비 10.1% 증가한 22억 달러를 기록했다.


경제학자들은 올해 베트남의 對EU 수출이 전년에 이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며 섬유의류, 신발, 전자부품 부문의 수출이 전년대비10% 이상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베트남 공상부 산하 다자간무역정책국 국장 Luong Hoang Thai는 올해 상반기 EVFTA 특혜관세 활용 비율이 32% 이상으로 증가했음을 밝혔다.


베트남 해산물 수출 및 생산자 협회(VASEP) 부국장 Le Hang은 EVFTA 특혜관세를 받기 위해 원산지 증명서를 사용하는 베트남 수출업자의 비율이 EVFTA 발효 첫 해에 14.8%, 2년차에는 20.7%로 EVFTA를 활용하는 비율이 증가세를 기록했다.


한편 EVFTA에 따라 유럽연합은 베트남의 對EU 수출액의 70.3% 비중을 차지하는 품목의 수입관세를 철폐했다.


[출처:https://en.vietnamplus.vn/evfta-fuels-vietnams-export-to-eu-market/237164.vn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