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 2022 한미청소년교류캠프 “Think Green” 운영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평택시 위탁기관인 (재)평택시청소년재단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센터장 곽지숙)는 영어동아리 빅브라더스(회장 이하연)와 공동 주관하여 2022년 한미교류캠프 운영을 지난 4일부터 시작했다.


한미청소년교류캠프는 평택시청소년문화센터 영어동아리 빅브라더스기ㅏ 직접 기획·운영하는 활동으로, 한·미 청소년들이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고 서로의 친밀감을 증진 할 수 있도록 돕는 교류 활동이다.


이번 캠프는 관내 초등부터 중학교 청소년 60명, Camp Humphreys·CYS 등 외국 청소년 60명, 총120명의 청소년들이 모여 “Think Green”(환경)을 주제로 물놀이·체육 활동 및 다양한 공동체 활동을 총4회에 걸쳐 진행하는 비숙박형 캠프이며, 지난 4일~5일 초등 1차 캠프를 성황리에 마쳤다. 초등 캠프는 8월 20일 2차 캠프 운영 후 종료되며, 중등 캠프는 오는 10월 2회에 걸쳐 운영할 예정이다.


지난 초등 1차 캠프에 참여한 Ben Gardner(12세)는“Playing in the water was so fun and it was so nice to be able to make friends with Korean friends.(물놀이가 재밌었고, 한국친구들과 만날 기회가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이번 활동을 기획한 빅브라더스 이하연(평택크리스찬외국인학교 2학년) 청소년은 “기획부터 진행까지 빅브라더스 회원들이 열심히 노력한 만큼, 참여 청소년들이 너무 즐거워해서 보람있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