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영월군, '거리공연 : 해' 버스킹 행사

관내 주요 관광지에서 5월부터 버스킹 공연 시작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영월군은 5월부터 관내 주요 관광지에서 버스킹 공연 행사를 시작한다.


문화도시 예비사업 중 '나, 함께 산다'와 연계하여 추진하는 이번 지원사업은 코로나로 침체되었던 지역에 거리공연을 통한 활기를 불어넣고, 예술가들에게 공연할 수 있는 무대를 제공하며, 지역 주민 및 관광객에게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기 위하여 기획되었다.


지난 3월 거리공연이 가능한 모든 장르를 대상으로 참가자를 모집했으며, 심사를 거쳐 대중음악, 국악·양악, 다원예술 등 12개 단체와 4명의 개인 등 16건, 총48회의 공연을 지원대상으로 선정하였다.


거리공연은 5월 5일 어린이날부터 11월까지 관내 주요 관광지인 청령포 주차장, 장릉, 스포츠 파크, 영월관광센터, 박물관 등에서 공연될 예정이다.


전대복 문화관광체육과장은 “일상회복의 기대감이 높아지는 시기에 지역의 새로운 볼거리, 즐길거리를 제공하기 위한 이번 버스킹 공연사업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