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대구 북구, 제2회‘북꾸러운 스타킹’예선전 개최

URL복사

 

뉴스포인트 박마틴 기자 | 대구 북구청은 4월 1일부터 4월 6일까지 “북꾸러운 스타킹 시즌2”의 예선 평가를 진행한다.


북구청은 지난 3월 21일부터 3월 31일까지 노래, 춤, 개인기 등 다양한 분야의 재능을 담은 총 90여개의 예선작이 접수되었다고 밝혔다.


접수된 예선작은 유튜브 채널 ‘북꾸러운 스타킹’에 업로드되며, 평가방법은 ‘조회수·좋아요·댓글수’합산으로 7개팀, 그리고 와일드카드로 3개팀을 선발, 총 10개팀이 결선에 진출한다.


평가기간은 4월 1일부터 4월 6일까지 6일간이며, 마음에 드는 컨텐츠에 ‘좋아요’를 누르는 것으로 누구나 랜선 심사위원이 될 기회를 누릴 수 있고 참여자에게는 푸짐한 상품도 주어진다.


예선전 결과발표는 4월 7일이며, 예선을 통과한 10개팀은 ‘북구의 숨겨진 명소’ 또는 ‘북구 역점추진사업’을 미션으로 결선영상을 제작해야 한다. 결선영상 접수기간은 4월 18일부터 4월 25일 까지며, 온라인 평가와 전문가 평가를 합해 1등에서 10등이 결정된다.


예선통과 후 결선작만 제출해도 최소 20만원을 확보하며, 1등 200만원, 2등 100만원, 3등 80만원 등 총 540만원의 상금이 걸려있다. 최종 선발된 TOP3는 “북꾸러기”로 명명, 향후 북구홍보활동과 북구행사에 우선 섭외되는 혜택을 누리게 된다.


배광식 북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촉발된 비대면 문화콘텐츠라는 새로운 트렌드에 대한 주민 수요를 구정 전반에 적극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라며 행사에 참여해준 예선 출품자들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북구청 문화예술과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유튜브에서 ‘북꾸러운 스타킹’을 검색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