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배우 '산드라 블록' 영화 '로스트 시티'로 컴백!

URL복사

대환장 버라이어티 어드벤처로 스크린 컴백 예고

 

뉴스포인트 김용호 기자 | 스크린과 OTT에서 동시에 흥행을 일궈낸 믿고 보는 배우 산드라 블록이 버라이어티 어드벤처 '로스트 시티'로 180도 반전 변신한 컴백을 예고해 화제다.

 

영화 '로스트 시티'는 전설의 트레저에 관한 유일한 단서를 알고 있는 베스트셀러 작가 로레타(산드라 블록)가 위험천만한 섬으로 납치당하면서 그녀를 구하기 위한 이들의 예측불허 탈출작전을 그린 버라이어티 어드벤처.

 

약 5억 시간의 압도적 시청 시간을 기록한 넷플릭스의 흥행 공신 산드라 블록이 '로스트 시티'로 드디어 극장 컴백을 알린다. 산드라 블록은 주연을 맡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버드 박스'와 '언포기버블'로 ‘숨멎’ 긴장감과 높은 몰입도의 연기로 끌어가며 평단과 관객의 호평을 모두 사로잡았다.

 

특히 '버드 박스'와 '언포기버블'은 넷플릭스 자료에 따르면 공개 후 28일 간 각각 2억 8,200만 시간, 2억 1,470만 시간이라는 대기록을 세우며 넷플릭스 오리지널 무비의 흥행 시작을 알린 작품이다.

 

이처럼 OTT와 스크린에서 흥행 기록을 이어가고 있는 산드라 블록은 할리우드에서 전무후무한 흥행 여배우로 손꼽힌다. 전 세계적으로 믿고 보는 대표 배우로 자리잡은 산드라 블록이 영화 '로스트 시티'로 스크린에 컴백한다.

 

산드라 블록이 맡은 베스트셀러 소설 작가 ‘로레타’는 자신이 쓴 베스트셀러 소설로 인해 예상치 못한 어드벤처에 휘말리게 되는 인물. 최근 산드라 블록이 '언포기버블', '버드 박스' 등에서 보여주었던 긴장감 가득한 모습에서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모든 것을 내려놓은 현실감 가득한 유쾌함을 예고한다.

 

여기에 ‘로레타’를 구하러 온 책 커버모델 ‘앨런’역의 채닝 테이텀과 만나 핫한 코믹 케미스트리까지 더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하며 해외에서는 이미 “믿고 보는 산드라 블록의 코미디”, “로맨틱코미디의 여왕 산드라 블록!”, “산드라 블록이 돌아왔다!” 등 산드라 블록의 완벽한 귀환으로 대한민국 관객들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로스트 시티'는 산드라 블록, 채닝 테이텀, 다니엘 래드 클리프 그리고 브래드 피트까지 할리우드 대표 배우들의 새로운 연기 변신이 기대를 모으는 작품이다. 팬데믹 시기 즐기지 못했던 이국적인 풍광이 배경으로 펼쳐지며 선보일 신선하고도 유쾌한 버라이어티 어드벤처가 올 봄 극장가의 흥행 열풍을 예고한다.

 

산드라 블록의 180도 연기 변신과 함께 코믹 케미스트리까지 기대를 모으는 영화 '로스트 시티'는 오는 4월 20일 국내 개봉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