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기획재정부,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최초 인도 사업 승인

URL복사

 

뉴스포인트 이동재 기자 | 기획재정부는 ‘21.11.25일 「인도 나그푸르-뭄바이 고속도로 ITS 구축사업」에 대한 1.7억불 규모의 대외경제협력기금 (EDCF) 정부지원방침을 승인했다.


동 사업은 ‘15.5월 한-인도 정상회담 계기 인도의 인프라 확충 등 양국간 경제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한-인도 금융협력 패키지의 일환으로, 우리나라와 인도가 사상 최초로 추진하게 되는 EDCF 사업이다.


인도 정부는 인도의 상업 요충지인 서부 중심도시 뭄바이와 인도 중앙에 위치한 나그푸르를 연결하는 701km의 고속도로를 건설 중이며, 이 고속도로의 효율적 운영을 위한 지능형 교통관리 시스템(ITMS), 통행요금 징수 시스템(TCS) 등을 구축하고자 기획재정부에 EDCF 지원(유상원조)을 요청했다.


기획재정부는 ①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인 인도와의 경협관계 강화 및 ②인도 지역간 물류 개선을 위한 동 사업의 중요성 등을 고려하여 1.7억불(총사업비 1.9억불) 규모의 유상원조 지원을 결정하였으며, 향후 시행약정 및 차관계약 체결 등 후속절차를 조속히 추진하여, EDCF 사업을 집행할 예정이다.


동 사업은 실시간 교통정보 수집, 교통사고 위험 감소, 자동 요금징수 등을 통해서 교통·물류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예상되며, ICT·교통 분야에 강점이 있는 우리 기업간 경쟁입찰을 통해 우리 기업의 인도 인프라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한다.


아울러, 이번 한-인도 최초 EDCF 사업을 계기로 신남방 중점 협력국가인 인도와 지속적으로 대규모 사업을 발굴·추진하는 등 향후 인프라 협력 관계를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앞으로도 기획재정부는 EDCF를 통해 수원국의 경제·사회 발전 지원과 우리 기업의 해외 인프라 사업 진출 등을 위해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