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영화 '장르만 로맨스', 개봉 첫 주 주말 박스오피스 1위

URL복사

'장르만 로맨스', 호평 세례와 함께 주말 극장가 사로잡다

 

뉴스포인트 김용호 기자 | 올해 가장 센세이션한 영화 '장르만 로맨스'가 쟁쟁한 외화 경쟁작들 속에서 개봉 첫 주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한국영화의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류승룡을 필두로 오나라, 김희원, 이유영, 성유빈, 무진성, 그리고 연출을 맡은 조은지 감독이 신선한 웃음과 파격적인 이야기를 감각적으로 완성한 영화 '장르만 로맨스'가 개봉 첫 주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평범하지 않은 로맨스로 얽힌 이들과 만나 일도 인생도 꼬여가는 베스트셀러 작가의 버라이어티한 사생활을 그린 영화.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19일부터 21일까지 주말 스코어 233,080명을 동원, 누적 관객수 331,652명을 기록하며 박스오피스 정상에 올랐다.

 

이는 마블 스튜디오의 '이터널스', SF 블록버스터 '듄' 등 대작 외화들 사이에서 얻은 값진 성과로 '장르만 로맨스'를 향해 쏟아지는 실관람객들의 입소문에 더욱 관심이 집중된다.

 

“난 이게 올해 일등”(왓챠피디아_박**), “올해 최고의 한국영화,,, 재미와 감독으로 2시간이 순삭,,, 배우들의 찰진 연기에 넘 즐거웠습니다”(메가박스_jb****), “로맨스뿐 아니라 문학적 변태맛!!”(CGV_지***), “다양한 인물들의 다양한 이야기가 자연스럽게 잘 버무러진 영화다.

 

간만에 많이 웃었다”(CGV_sk*****), “재밌어요 색다른 소재에 배우 한명 한명 어찌 그리 연기를 잘하나요”(메가박스_su****), “입체적인 캐릭터, 캐릭터간 조화, 공감가는 에피소드… 감독의 역량이 돋보이는 수작”(CGV_정**), “웃음과 스토리라인 속에 담은 의미까지 다 잡은 영화”(인스타그램_bl*******), “이렇게 귀한 영화가 어디서 나온거지…!”(인스타그램_so******) 등 러닝타임 내내 상상을 뛰어넘는 파격적 소재와 기발한 전개로 유쾌한 웃음은 물론 공감 메시지까지 담은 작품에 대한 호평 세례가 끊이지 않고 있다. 이처럼 위드 코로나 시대의 극장문을 활짝 연 '장르만 로맨스'는 입소문 열풍 속 장기 흥행 청신호를 밝혔다.

 

개봉 첫 주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하며 흥행 질주 중인 영화 '장르만 로맨스'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