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권영찬 교수, 코로나19 음성…"가수 이지훈 결혼식장, 테이블마다 칸막이"

URL복사

뉴스포인트 서유주 기자 | 가수 임창정의 코로나19 확진으로 불똥이 튄 이지훈의 결혼식에 하객으로 참석했던 개그맨 권영찬 교수가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소속사가 11일 밝혔다.

기업 상담심리학 박사인 백광(伯桄) 권영찬 교수가 지난 8일 참석한 가수 이지훈의 결혼식에 대해서 자신의 방송에서 언급했다.

권 교수는 "제가 가수 이지훈 결혼식장을 갔다 온 것을 알고 있는 많은 분이 걱정해주셨는데 PCR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다"고 말했다. 이어 "가수 이지훈 결혼식장에 입장할 때 연예인을 비롯한 모든 하객은 입구에서 코로나19 백신 완료 증명서를 기계에 인증하고 확인 스티커를 붙여야지 입장이 됐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결혼식장에서도 테이블마다 칸막이가 일일이 세워져서 결혼식이 진행됐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축가를 부른 가수 임창정 씨가 양성 반응이 나와서 안타깝다"고 전했다. 

결혼식이 끝나고 간이 검사에서 음성을 확인했으며, 서초구에 위치한 드라이브스루를 통해서 PCR 검사를 받았으며, 코로나19 음성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권 교수는 "임창정 씨 외에는 결혼식장에서 추가 양성자가 없어 다행이다"면서 "임창정 씨도 하루빨리 완쾌가 되기를 바란다"고 응원했다.

한편 권영찬 교수는 오는 12일 오후 1시부터 대구에 위치한 한 복지관에서 전국의 장애인 보육교사와 특별교사들을 대상으로 ‘당신이 기적의 주인공입니다’ 강연을 온라인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뉴스포인트, NEWSPO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