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정은지의 가요광장’ 스페셜 DJ 출격 강승윤, 휴가 간 ‘찐친’ 정은지 DJ 빈자리 채운다

URL복사

 

뉴스포인트 이재석 기자 | 그룹 위너의 강승윤이 26일부터 6일 동안 KBS '정은지의 가요광장' 스페셜 DJ를 맡는다.

그룹 위너의 보컬 강승윤이 휴가를 떠난 동갑내기 '찐친' 정은지 DJ를 대신해 10월 26일 화요일부터 10월 31일 일요일까지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을 진행한다. 강승윤은 올 한 해 KBS 예능 '우리가 사랑한 그 노래 새가수'의 심사위원부터 tvN 드라마 '보이스 시즌4'의 '한우주' 역까지 다방면에서 활약했다. 데뷔 첫 솔로콘서트도 앞두고 있는 강승윤은 '찐친' 정은지 DJ 대신 '가요광장'의 스페셜 DJ를 맡아 특유의 편안한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오늘부터 6일 동안, 강승윤이 진행하는 KBS 쿨FM '정은지의 가요광장'은 꽝 없는 행운 뽑기 '행운을 잡아라', 음악 퀴즈 '라디오토토', 라디오 초대석 '입덕의 광장', 직장인 고민상담코너 '어.회.월.사(어떻게 회사까지 사랑하겠어 월급을 사랑하는 거지)'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낮 12시부터 2시까지 점심 시간에 활력을 채우는 프로그램이다.

위너 강승윤의 색깔로 채워질 '정은지의 가요광장'은 낮 12시부터 2시까지, KBS 쿨FM 89.1Mhz(수도권), KBS 라디오 어플 KONG(콩)을 통해 청취할 수 있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