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최종건 제1차관, 제7차 한-유럽연합(EU) 고위정치대화 개최

URL복사

 

뉴스포인트 황은솔 기자 | 최종건 외교부 제1차관은 21년 10월 19일 10:30-14:00간 벨기에 브뤼셀(유럽연합 본부 소재지)에서 「엔리께 모라 베나벤테(Enrique Mora Benavente)」유럽연합 대외관계청(EEAS) 사무차장과 제7차 한-EU 고위정치대화를 개최하고, △한-EU 전략적 동반자 관계 평가 및 미래 발전 방향 △한반도·동북아 및 중동·아프간 등 주요 지역 정세 △EU 인도-태평양 협력 전략과 우리 신남방정책간 연계 △이란 핵합의(JCPOA) 등의 분야에 대해 논의했다. 


양측은 한-EU 전략적 동반자 관계가 제반 분야에서 심화·발전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백신 등 보건, △기후환경·디지털, △사이버안보·해양안보·대테러리즘 등의 분야에서의 협력을 적극 발굴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양측은 한반도 및 동북아, 아프간·중동·유럽 등 주요 지역 정세에 대해서 의견을 교환하고, 양측 간 전략적 소통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최 차관은 9월 16일 발표된 EU 인도-태평양 협력 전략 공동제안서를 환영하고, 개방성·포용성·투명성 등의 원칙에 대한 공유를 기반으로, EU 인-태 전략과 우리 신남방정책 간의 연계 협력 방안에 대해 적극 모색해 나가자고 하였으며, 모라 사무차장도 이에 대해 공감하였다.


한편, 양측은 이란 핵합의(JCPOA) 협상 관련 별도 협의를 개최하였으며, 동 협의시 모라 사무차장은 최근 이란 방문 결과를 공유하였다.  


최 차관은 이란핵합의 협상 재개와 진전을 위한 외교적 노력을 계속해 나간다는 우리 입장을 강조하였고, 이에 모라 사무차장은 그간 한국 측의 외교적 지원을 평가하였다. 


작년 12월 화상으로 개최된 제6차 회의 이후 10개월 만에 대면 개최된 이번 고위정치대화는 주요 국제 현안에 대한 한-EU 간 전략적 소통 및 공조 강화 방안을 모색하는 의미 있는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된다.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