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방송

"연기학원, 좋은 인재 발굴 위해 최선" 배우 서재경, '2021 대한민국창조문화예술대상' 수상

URL복사

 

뉴스포인트 서유주 기자 |  배우 서재경이 12일 오후 2시 서울 인사동 인사아트프라자갤러리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창조문화예술대상' 개별 수여식에서 '영화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주최 측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부득이하게 시상식을 생략하고 개별적으로 시상을 진행했다.

이 상은 국내 문화예술(문인·미술·음악·무용·연극·영화·연예·국악·사진·건축·공예·패션·미용 등) 발전에 기여한 창조적인 문화예술인에게 주어진다.

또한 우리 문화예술인의 자긍심 고취와 한류문화의 세계화에 기여하며 문화예술의 나눔 공유와 문화예술의 전통계승과 융성한 발전에 그 뜻이 담겨있다고 밝혔다.

서재경은 "큰 상을 받게 돼 영광이고 감사하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코로나로 인해 힘든 시기다. 하루빨리 문화예술계가 정상적으로 회복되기를 기원하며 저 또한 아역 때부터 사랑해주시고 기억해주시는 팬분들과 직접 만나 소통할 수 있는 그 날이 오길 바란다"라며 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현재 연기학원을 운영하고 있으며 좋은 인재 발굴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서재경은 1990년 뮤지컬 '고향의 민들레'로 데뷔한 뒤 영화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봄' ‘와일드 카드’ '웰컴 투 동막골', 드라마 '사춘기' '학교3' '하늘만큼 땅만큼' 등에 출연한 아역 출신 배우다.

한편 서재경은 강남에서 입시전문 연기학원 TH액팅아카데미를 운영하며 청소년 배우들이 직접 전문적인 무대에 설 기회를 제공하는 '배우의 꿈 프로젝트'와 인성과 재능을 겸비한 학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하는 'all-in 올인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청소년 연기교육에 앞장서 왔다.

 

뉴스포인트, NEWSPOINT

추천 비추천
추천
3명
100%
비추천
0명
0%

총 3명 참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