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이도공간' 개봉기념 '장국영' 특별 전시 개최!

2021.07.29 18:40:45

19년 간 베일에 싸였던 영화 '이도공간' 화보집부터 특별 굿즈,

 

뉴스포인트 김용호 기자 | 전세계 최초 디지털 복원판 극장 개봉한 장국영의 마지막 유작 '이도공간'이 개봉 후 호평을 받으며 N차 관람이 이어지는 가운데, 영화 속 장국영의 모습을 볼 수 있는 특별 전시를 시작했다.


아시아의 별, 장국영의 마지막 유작 전세계 최초 디지털 복원 극장 개봉!


영적인 존재를 보는 ‘얀’과 그 존재를 믿지 않는 ‘짐’의 뒤엉킨 과거의 사랑과 기억, 그로 인한 섬세한 심리변화가 돋보이는 센티멘탈 심리 호러 영화 '이도공간'이 전세계 최초 디지털 복원 개봉하며 팬들과 관객들의 N차 관람이 이어지는 가운데 영화 속 장국영의 모습을 간직할 수 있는 특별 전시를 선보여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3일, 영화 '이도공간' 개봉 기념 롯데시네마 건대입구, 월드타워에 장국영을 추억하는 갤러리가 설치됐다. 영화 속 아련한 장국영의 모습은 물론 환하게 웃고 있는 모습, 예민하면서도 날카로운 모습까지 담고 있는 사진이 전시되어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는 한국 장국영 팬클럽 ‘장국영사랑’에서 특별히 제공한 장국영 등신대가 자리해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번 특별 전시는 장국영의 마지막 영화인 '이도공간'을 관람하러 온 관객들에게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주는 것은 물론 이미 관람한 관객들이 여운을 더 간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어, SNS에 끊임없이 인증샷이 올라와 인기를 실감케 한다.


지난 26일에는 독립예술영화관 아트나인에서도 개봉 기념 '이도공간' 특별 전시를 시작했다.


2003년 개봉 당시 전단과 공개된 그 시절 감성의 스틸 사진을 시작으로 2021년 디지털 복원판 개봉 기념으로 장국영팬클럽 ‘장국영사랑’에서 직접 제작한 '이도공간' 바인더, 포스터 세트, 화보집까지 엿볼 수 있다.


아트나인에서는 영화 속 장국영의 모습을 간직하는 스페셜한 굿즈는 물론 장국영의 가수, 배우 활동을 했던 필모그래피까지 볼 수 있어 장국영의 팬들과 영화 팬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번 아트나인 전시를 위해 ‘장국영사랑’에서 특별 제작한 포토존은 장국영과 영화 속 한 장면을 함께 재연하는 듯한 느낌을 주어 더욱 반응이 뜨겁다.

한편 19년 간 베일에 싸였던, 장국영의 유작 '이도공간'은 거장 왕가위 감독의 전폭적인 지지로 불타 사라진 영화의 필름들을 전세계 곳곳에서 극적으로 찾아내 디지털 복원까지 완료, 전세계 최초 한국 극장에서 상영해 더욱 화제다.

개봉 직후 “처연하고 서정적인 공포영화(무비스트 이금용 기자)”, “특유의 감성과 영상미가 좋음(evph****, naver)” 등 ‘센티멘탈 심리 호러’ 장르에 대한 호평뿐만 아니라 “장국영의 연기가 울림을 준다(뉴시스 김지은 기자)”, “장국영이 그리워지는 영화(iswi****, naver)”, “장국영의 유작이라 더욱 애틋한 마음, 생각보다 무섭고 생각보다 더 아련했다(lavie****, 인스타그램)" 등 장국영을 다시 볼 수 있는 특별한 영화로 뜨거운 입소문을 불러 일으키며 N차 관람이 이어지고 있다.

영화 관람 후 여운을 이어갈 수 있는 장국영 특별 전시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이도공간'은 전세계 최초 디지털 복원판으로 절찬 상영중이다.

김용호 기자 newspoint11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포인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비추천
추천
0명
0%
비추천
0명
0%

총 0명 참여


서울특별시 송파구 송파대로 111, 205동 704호 | 대표전화 : 1833-2112 | 팩스 : 0504-849-24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소민

제호 : 뉴스포인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88 | 등록일 : 2017-02-23 | 발행일 : 2017-02-23 | 발행·편집인 : 서유주

뉴스포인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포인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point112@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