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부, 제2의 고향, 한국을 다시 찾은 정부초청장학사업 동문

2022.11.28 17:44:10

14명의 우수 동문이 발전한 한국의 모습을 직접 느끼고 체험

 

뉴스포인트 조한나 기자 | 교육부와 국립국제교육원(원장 류혜숙)은 11월 27일부터 12월 4일까지 7박 8일 동안 2022년 정부초청장학사업(GKS : Global Korea Scholarship) 동문 연수를 실시한다.


정보초청장학사업 동문 연수는 2003년부터 세계 각국에서 성공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정부초청장학사업 동문을 초청하여 한국의 산업·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동문 간 교류의 장을 지원하기 위해 실시되고 있다.


교육부가 1967년부터 추진해 오고 있는 정부초청장학사업은 해외 우수인재 발굴·육성을 통해 세계적 인재를 양성하는 국가 장학 사업이다.


현재까지 총 157개국에서 13,876명의 외국인 장학생을 선발했고, 이 프로그램을 통해 배출된 7,900여 명의 동문들은 전 세계의 정계, 재계, 학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올해 연수에는 14개 국가에서 국회의원, 교수, 공무원 등 다양한 분야에서 한국과 고국간의 가교 역할을 활발히 수행하고 있는 14명의 동문을 초청하여, 산업체 견학, 문화 체험, 정부초청장학사업(GKS) 브릿지 프로젝트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초청 동문 중 주요 인사는 다음과 같다.


엘살바로드 동문 아나 피게로아(조선대 정치외교학과 석사 / 2008년 초청)는 외교부에서 영사 담당 국장 및 외교관 고등교육기관 자문관을 역임했다. 2021년에는 국회의원에 당선되어 현재까지 외교위원장으로 일하고 있다. 피케로아는 한-엘 친선협회 부회장이자 대표적인 친한 인사로 올해 9월 박형준 부산광역시장과 2030 부산엑스포(BIE) 유치사절단의 엘살바도르 방문 시 엘살바도르 여당 원내대표와 함께 면담을 진행하는 등 양국 간 교류를 위해 꾸준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불가리아 동문 밀레나 안드리바(고려대 국제대학원 석사 / 2009년 초청)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본부 인턴, 불가리아 국방부 전문관을 거쳐 청년체육부 청소년 정책과 과장으로 활동 중이며, 유럽 평의회(The Council of Europe)의 청소년 운영위원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한국과 불가리아 간 상호문화화합협회 회장으로 양국 간 문화 교류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캄보디아 동문 브론 소피아나(KDI 국제정책대학원 석사/2012년 초청)은 노동직업훈련부의 고문을 거쳐 2020년도부터 최저임금 위원회 사무차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또한 캄보디아 한국 동문협회(KAAC)의 설립자로서 한-캄 양국 간의 협력관계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


류혜숙 국립국제교육원장은 “이번 정부초청장학사업(GKS) 동문 연수를 통해 참가자들이 대한민국 정부초청 장학생으로서의 긍지를 가지고, 향후 각 국에서 한국을 홍보하며 한국과 교류·협력을 증진하는 데 더욱 큰 역할을 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조한나 기자 hanna@pointn.net
저작권자 © 뉴스포인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275, 202호-B519(서초동, 중앙빌딩) | 대표전화 : 1833-2112 | 팩스 : 0504-849-24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한나

제호 : 뉴스포인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88 | 등록일 : 2017-02-23 | 발행일 : 2017-02-23 | 발행·편집인 : 서유주

뉴스포인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포인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point112@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