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25㎏ 출시

2022.07.01 08:16:14

 

뉴스포인트 박건영 기자 | 삼성전자가 국내 최대 25㎏ 용량의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신제품을 지난 30일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5월 국내 최대 용량 드럼 세탁기인 '비스포크 그랑데 AI' 25㎏ 제품을 선보인 데 이어 전자동 세탁기에서도 대용량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한 번에 많은 빨래가 가능한 대용량 제품을 선호하는 소비자 요구에 맞춰 내부 세탁 통 크기를 키우고 성능 알고리즘을 최적화해 국내 최대 용량을 구현했다. 더 커진 세탁 용량에도 외관 사이즈는 거의 그대로 유지해 공간 활용도도 높였다.

그랑데 통버블 25㎏ 신제품은 강력한 세탁 성능을 구현하는 다양한 기능을 갖췄다.

세탁물 위로 물을 쏘는 '제트샷'은 찌든 때를 효과적으로 제거해줄 뿐만 아니라 세탁 시간을 절반으로 줄여 30분 만에 세탁할 수 있다. 또 이 기능을 사용하면 물과 전력 사용량도 함께 절약된다.

듀얼 DD 모터와 12개의 입체 날개를 통해 만드는 '입체 돌풍 물살'은 세탁물을 강력하고 시원하게 세탁해준다.

특허받은 버블키트에서 뿜어져 나오는 '버블폭포'는 풍성한 거품으로 찌든 때와 찌꺼기를 말끔히 세탁해준다. 세제가 옷감에 닿기 전 만들어진 거품은 세제를 그냥 녹인 물보다 흡수가 약 2.5배 빨라 효과적이다(버블키트 특허번호: 10-2080521).

그랑데 통버블 세탁기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위생 기능도 적용됐다. 이 제품은 △생활 속 세균을 99.9% 살균해주는 60도(℃) 살균 세탁 코스 △풀 스테인리스 소재가 적용된 세탁조 △먼지를 많이 모으고 통풍이 잘돼 관리하기 편리한 스테인리스 이중 안심 필터 등이 대표적이다.

이 밖에도 조작부를 세탁기 뒤편에 배치해 세탁물을 꺼내기 쉽고 조작부에 물기가 잘 닿지 않도록 하는 등 인체공학적 디자인이 적용돼 편리하다.

삼성전자는 디지털 인버터 모터에 대해 소비자가 제품을 사용하는 동안 고장이 나면 무상으로 부품 수리 또는 교체해주는 '평생 보증' 서비스도 제공한다.

그랑데 통버블 25㎏ 제품은 블랙 케비어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119만9000원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대용량 제품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의 목소리를 반영해 드럼 세탁기와 건조기에 이어 전자동 세탁기까지 국내 최대 용량인 25㎏으로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대용량 트렌드뿐만 아니라 소비자들에게 더욱더 편리한 의류 케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기술과 신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박건영 기자 newspoint112@gmail.com
저작권자 © 뉴스포인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특별시 송파구 송파대로 111, 205동 704호 | 대표전화 : 1833-2112 | 팩스 : 0504-849-24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한나

제호 : 뉴스포인트 | 등록번호 : 서울 아 04388 | 등록일 : 2017-02-23 | 발행일 : 2017-02-23 | 발행·편집인 : 서유주

뉴스포인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뉴스포인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point112@gmail.com